아시아에서 가장 쉽게 있는 종교는 바로 불교인데요. 그리고 북미에서 가장 쉽게 있는 종교는 기독교 혹은 천주교에요. 그렇다면 머나먼 북미에서 불교라는 종교를 보기는 정말로 힘들까요? 저는 개인적으로 생각하고 경험하기로는 정말로 보기 힘들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토론토 혹은 벤쿠버 같은 대도시를 가면 자연스럽게 간혹 보기는 하죠. 하지만 제가 거주하고 있는 프린스 에드워드 섬에서 불교를 보기는 쉬울까요? 신기하게도 캐나다 동쪽 끝에 있는 섬이지만 불교라는 종교를 수가 있습니다. 물론 1년에 한번이라는 기회뿐이지만 신기하지 않나요? 그것도 아시아에서 가까운 캐나다 서부가 아닌 캐나다의 동쪽 끝에서 불교라는 종교를 접한다는 사실이. 오늘은 1년에 한번 있는 수도승의 집을 다녀온 후기를 작성할게요.


▲ 2016 GEBIS OPEN HOUSE 행사 약도


저희가 방문한 곳은 GEBIS 라고 부르는 곳입니다. 정확하게는 중국에서 수도승(Monk)들이 와서 수련을 하는 인데요. 그래서 일반인에게는 평소에 공개를 하지 않고 1년에 한번 이벤트 형식으로 섬에 거주하는 사람들을 위해서 개방 행사를 합니다. 이번에는 캐나다 어머니의 날에 맞춰서 2틀동안 개방 행사를 했는데요. 미리 예약을 하고 방문을 정도로 정말로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곳이기도 하고요. 작년에는 1200 정도의 사람들이 방문을 했고 올해는 1800명이 넘는 사람들이 이미 예약을 했더군요. 그만큼 섬에서 정말로 인기가 많은 지역이라는 소리겠죠?


불교라는 종교가 아시아에서는 흔히 있는 종교지만 머나먼 캐나다 동쪽 섬에서는 쉽게 없는 종교이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 하기도 하고요. 아무리 공개 이벤트를 한다고 하더라도 모든 곳을 공개를 하지는 않고 5군데의 건물 공개합니다. 1 미리 예약한 이름을 확인하고 등록하는 , 2 수도승(Monk) 직접 GEBIS 관해서 설명을 하고 주위 사항을 안내하는 , 3은 수도승(Monk)들이 직접 만든 빵과 과자를 먹을 있고 부처님을 있는 , 4은 수도승(Monk) 공부하는 곳과 숙소를 있는 , 마지막 5 수도승의 전반적인 모습들을 수가 있는 곳이에요


▲ 3번 건물(캐나다식 건물)


처음 사진을 보면 수도승(Monk)들이 거주를 하면서 수련을 하는 곳이지만 저희가 생각하는 건물들과는 많이 다르죠? 아무래도 캐나다에서 수련을 하기 때문에 캐나다의 건물 양식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어요. 동양의 건물을 캐나다에서 만들기는 힘들겠죠?


▲ 2번 건물(행사에 관한 전반적인 설명)


1 건물에서 등록 확인을 하고 2번으로 향해서 전반적인 주위 사항과 행사에 관해서 이야기를 들었는데요. 주위사항이 저한테는 신기했습니다. 1. 수도승(Monk) 이야기를 있지만 눈을 마주보지는 않는다. 2. 수도승(Monk) 사진을 촬영할 있지만 근접촬영을 하지 않는다. 그밖에 가지 주위 사항이 있지만 정확히는 기억이 나지 않기 때문에 일단 패스할게요. 위에 사진을 보면 직접 수도승(Monk)들이 영어로 설명을 하는데요. 대부분의 수도승(Monk)들이 영어를 하지 못하기 때문에 신기했어요. 저희 부부는 설명을 듣고 무료로 나눠주는 쿠키를 먹으면서 바로 3번으로 향했어요.


▲ 수도승(Monk)이 만드는 빵과 다과를 즐기고 배우는 곳


3 건물 같은 경우는 1층에는 수도승(Monk)들이 직접 만드는 빵과 다과를 먹을 있는 인데요. 다양하게 음식들도 많고 수도승(Monk) 평소에 어떤 음식들을 먹는지도 수가 있어요. 이날 섬에서 거주하는 중국인들이 영어를 못하는 수도승(Monk)들을 위해서 봉사활동을 했는데요. 그래서 음식을 나눠주는 사람들은 수도승(Monk)들이 아니고 대부분이 봉사활동을 하는 사람들 이였어요.


수도승(Monk)들이 만드는 빵에 대한 내용                                     ▲ 수도승(Monk)들이 직접 만든 빵


1층에서 저에게 가장 신기한 부분은 수도승(Monk)들이 직접 만드는 부분인데요. 어떻게 빵을 만드는 알려주는 사진들과 방법들이 있는데요. 사진에는 없지만 마지막 건물에서 직접 빵을 집에서 만들어 보라고 빵을 만드는 밀가루를 선물로 줍니다. 저도 역시 빵을 먹어봤는데요. 역시 캐나다 사람들이 만들지 않고 동양인이 만들어서 그런지 제가 정말로 좋아하는 맛이었네요.


▲ 방문객들을 위한 신발장


1층에서는 수도승(Monk)들이 만들거나 혹은 먹는 음식에 관해서 있다면 2층에는 그들이 수련을 하고 있는 불교에 관해서 수가 있는데요. (불교에 관해서 모르기 때문에 수련이라고 이야기 했는데요. 양해 부탁 드립니다). 1층과 다르게 2층에는 신발을 신고 입장을 없기 때문에 신발을 신발장에 놓고 입장을 합니다. 전형적인 동양의 문화죠. 저희 부부도 1층에서 다과를 즐기면서 쉬다가 2층으로 향했는데요.


▲ 부처님을 모시는 곳 (3번 건물 2층)


3 건물의 2층은 부처님을 모시는 곳인데요. 왼쪽에는 제가 모르는 책장이 있고 오른쪽에는 다양한 불교 물건들과 가운데는 부처님이 있으십니다. 여기가 사람들이 가장 신기하게 보는 장소이면서 가장 많이 방문을 하는 건물인데요. 아무래도 캐나다 동쪽 섬에서 부처님을 보기는 정말로 생각지도 못하겠죠? 저도 깜짝 놀랄 정도인데 캐나다 사람들이 보면 정말로 저보다 놀라겠죠? 심지어 캐나다 뉴스에서도 촬영을 정도에요.


▲ 처음에 강당에 들어오면 보이는 북                                             ▲ 불교를 잘 모르기 때문에 모르겠네요


2 강당 왼편에는 북과 저도 모르는 물건들이 보이는데요. 위에 사진을 보면 왼쪽에 있는 북은 처음 2층에 올라오면 보이는 북이에요. 물론 북에 관해서도 영어로 설명을 하는데요. 저는 사진을 촬영하기 바빠서 설명을 건너뛰고 사진만 열심히 촬영했네요. 오른쪽에 있는 것들은 저도 모르겠네요. 불교에 관해서 아무것도 모르기 때문에 혹시나 아는 분들이 있으면 알려주시면 좋겠네요.


▲ 2층 강당 중앙에 있는 부처님(왼쪽)


▲ 2층 강당 중앙에 있는 종교적인 5가지                                          ▲ 2층 강당 중앙에 있는 부처님(중앙)


강당 중앙에는 부처님들이 있고 왼쪽에는 종교적인 5가지 물건과 오른쪽에는 다른 부처님들이 있습니다. (불교에 관해서 무지하기 때문에 이해 부탁 드립니다).  왼쪽에 5가지 물건도 역시 수도승(Monk) 아닌 중국인 봉사자가 설명을 했지만 아내만 듣고 저는 듣지를 않아서 정확히는 모르겠네요. 그리고 중앙과 오른쪽에는 캐나다에서 보기 힘든 부처님들을 수가 있고요. 2 강당에서 가장 사람들이 많은 곳이 바로 여기였어요. 아무래도 캐나다 동쪽 섬에서 거주를 하면 부처님을 보기는 힘들겠죠? 역시도 이렇게 보고 있다는 사실만으로 정말 신기하지만요.


▲ 2층 강당 오른쪽                                                                ▲ 2층 강당 출구에 있는 종


▲ 2층 강당에 있는 불교 문화


강당 왼쪽에는 수도승(Monk)들이 읽는 책들이 있고 한국의 불교와 비슷한 종도 있어요. 또한 다양한 불교 문화를 있는 물건들이 있는데요. 가장 신기한 물건은 사진에 있는 전시된 물건인데요. 전시되어 있는 것들이 정확히 어떠한 의미들이 있는지 정확히는 모르지만 정말로 신기하게 보였네요.


▲ 4번 건물 안내판.


▲ 수도승(Monk)들이 공부하는 장소                                             ▲ 수도승(Monk)들 숙소


3 건물을 구경하고 다음 건물인 4번으로 향했는데요. 4 건물 같은 경우는 수도승(Monk)들이 거주하는 기숙사, 공부하는 공부방 그리고 절을 올리는 곳이 있는데요. 기숙사와 공부방 같은 경우는 사진을 촬영할 있지만 절을 올리는 곳을 촬영을 없어서 사진이 없네요. 또한 여기서는 수도승(Monk)들이 어떻게 수련을 하는지 알려주는 비디오를 있고 직접 수련을 하는 모습들도 시간마다 수가 있어요. 아쉽게도 수련을 하는 모습은 사진 비디오 촬영을 없어서 하지를 못했네요.


위에 사진을 보면 오른쪽 같은 경우는 수도승(Monk)들이 직접 책을 보면서 공부를 하는 인데요. 저는 책을 전부다 중국어 책만 있는지 알았는데 영어 책도 있더군요. 아무래도 캐나다에서 수련을 하기 때문에 영어는 필수? 공부방 앞에는 부처님께 절을 올리는 장소가 있는데요. 설명을 들은 바로는 절을 시작하면 보통 300 ~ 500 정도 한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농담으로 수도승(Monk) 살이  수가 없다고 하더군요.


▲ 쿠키로 만든 프린스 에드워드 섬의 상징 캐나다에서 가장 긴 컨페더레이션 다리(Confederation Bridge)


4번을 구경했으면 당연히 5번으로 이동을 해야겠죠? 5 같은 경우는 따로 특별히 구경할 거는 없지만 수도승(Monk) 일반적인 생활을 있는 사진들을 수가 있고 마지막에는 기념으로 빵을 만들 있는 제빵용 밀가루와 요리 책을 줍니다. 또한 앞에는 수도승(Monk)들이 직접 쿠키로 만든 캐나다에서 가장 컨페더레이션 다리(Confederation Bridge) 수가 있어요. 다리 위에 차들을 보면 정말로 만들어서 깜짝 놀랄 정도에요


▲ 영화에서 수도승(Monk)들이 입는 망토


저희가 GEBIS 방문할 때는 정말로 날씨가 좋아서 구경하기 편했어요. 특히나 날씨가 좋으니까 행사에 참여를 하지 않는 수도승(Monk)들도 간혹 있어서 신기했고요. 위에 사진을 보면 수도승(Monk)들이 영화에서 있는 망토를 입고 걸어가고 있는데요. 같은 경우는 중국영화에서 보고 실제로는 처음 보는 망토 입은 수도승(Monk)들이에요. 아내가 발견하고 후딱 인을 해서 사진을 촬영하라고 했는데 아쉽게도 망원 렌즈가 없기 때문에 최대한 줌을 해서 촬영한 사진이에요. 머나먼 캐나다에서 이렇게 불교를 접하니 누구나 신기하겠죠? 감사합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흥미로웠던 포스팅이네요~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3. Favicon of https://blissinottawa.tistory.com Bliss :) 2016.05.16 10:55 신고

    와우~~ 캐나다에서 불교 문화를~ 독특한 체험이네요. 쿠키로 그 긴긴 다리 컨페더레이션 다리를 만들었다니....멋지네요!
    요즘 티스토리 댓글 오류 많이 일어나네요. 저 역시 다른 블로그 몇 곳에서 댓글을 달지 못하더라고요. 일시적인 오류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 굿밤 되세요!

    • Favicon of https://taejusoul.tistory.com SoulSky 2016.05.18 06:59 신고

      스킨 바꿀려고 알아보고 있습니다. 스킨에서 문제가 있는거 같아서요 ㅎ감사합니다^^

  4.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저녁노을* 2016.05.16 11:22 신고

    아직은 동양...불교문화인 듯...

    잘 보고갑니다.

    행복한 한 주 되세요^^

  5. Favicon of https://blog.playmovie.net 플레이무비 2016.05.16 11:25 신고

    오호... 신기하네요.
    뭔가 우리나라 불교와는 조금 다른 것 같은 느낌도 들고요
    잘 보고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ㅎㅎ

  6. Favicon of https://su1624.tistory.com 도느로 2016.05.16 13:49 신고

    종교는 국경을 초월하겠지만 캐나다에 있는 불교사원을 보니
    참 새롭네요 ^^
    고정관념이겠지만 아무리봐도 어색한 신기함입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taejusoul.tistory.com SoulSky 2016.05.18 07:02 신고

      아무래도 건물이 동양식이 아니다 보니까 어색함도 있네요 ㅎㅎ 감사합니다^^

  7. Favicon of https://economystory.tistory.com ☆Unlimited☆ 2016.05.16 14:04 신고

    꼭 한번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잘 보고 가요

  8.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방쌤』 2016.05.16 15:06 신고

    우리나라에서 흔히 접하게 되는 불교문화와는 조금 다른 모습이 눈에 띄네요
    수도승들이 머무는 공간은 차이가 많이 나는것 같구요.
    캐나다에서 만나는 불교 문화, 그 색다른 모습 잘 구경하고 갑니다^^

  9. Favicon of https://hym9981.tistory.com 마니7373 2016.05.16 16:29 신고

    한국과는 사뭇 다른 아시아의 불교 느낌인데요~
    그래도 머나먼 타국땅에서 불교의 가르침을
    전하는 것을 보니 좋은 것 같습니다^^

  10. Favicon of https://blog.morakmorak.com 모락한의원 2016.05.16 17:43 신고

    캐나다에서 불교는 정말 쉽게 접하지 어려운 종교인 거 같아요~

  11. Favicon of https://paran2020.tistory.com H_A_N_S 2016.05.16 18:22 신고

    참 독특한 볼거리네요. 수도승이 만든 빵은 얼마나 담백할지 궁금합니다. 글과 사진으로 구경 잘했네요ㅎㅎ

    • Favicon of https://taejusoul.tistory.com SoulSky 2016.05.18 07:11 신고

      빵은 약간 한국하고 비슷한거 같아요. 맛있어요.

  12. Favicon of https://gothink.tistory.com 개인이 2016.05.16 20:15 신고

    캐나다에서 불교 관련 내용을 보니 신기하네요 ~ 잘 보고 갑니다 ~

  13. Favicon of https://naturis.kr Naturis 2016.05.16 23:18 신고

    불교중에서 티벳 불교가 서구권에 많이 가 있는 걸로 알고 한국불교도 더러 있다고 들었는데 중국불교가 가 있다는 건 처음 듣네요..
    아무래도 중국불교는 공산화이후로는 수행불교보다는 소림무술의 이미지가 강한데 캐나다인들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하네요..

    • Favicon of https://taejusoul.tistory.com SoulSky 2016.05.18 07:15 신고

      여기는 약간 다른곳하고 다른거 같아요. 일단 개방을 하지 않기 때문에 전혀 알 수가 없고요. 또한 모든 음식도 직접 재배를 하고 있더군요. 아무튼 신기한곳이죠 ㅎ

  14. Favicon of https://sfnarae.tistory.com naraegreen 2016.05.17 08:12 신고

    개인적으로 불교를 믿는 저로서는, 이곳의 한국과는 완전히 다른 절의 모습에 많은 아쉬움을 느끼곤 한답니다.
    그래도 실리콘 밸리에는 작지만 몇몇군데 한국 절이 있어 다행이지요
    잘 보고 갑니다.

  15. Favicon of https://lambba.tistory.com lambba(램바) 2016.05.17 10:32 신고

    항상 살면서 제 주변에 흔한것들이 세상에 흔한것은 아닌듯...
    요즘 부쩍 절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사찰음식도 먹어보기도 하고 그랬는데 ...
    그냥 봐도 또다른 느낌의 문화인데 게다가 이국에서 느껴보시니 좋으셨겠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taejusoul.tistory.com SoulSky 2016.05.18 07:50 신고

      확실히 익숙한게 익숙하지 않는게 되버리네요 ㅎㅎ

  16. Favicon of https://8910.tistory.com 여행쟁이 김군 2016.05.17 17:16 신고

    저도 한번 가보고싶은 곳이기도 합니다!

    멋져용^^

  17. Favicon of https://meloyou.com 멜로요우 2016.05.17 19:56 신고

    캐나다에도 불교를 믿는 곳이있었네요 ㅋ 접하기 쉽지않을텐데 신기합니다. 그래도 한국이랑 조금 차이가있겠죠? ㅋ

    • Favicon of https://taejusoul.tistory.com SoulSky 2016.05.18 07:50 신고

      아무래도 살짝 차이가 있는거 같아요 ㅎㅎ감사합니다^^

  18. Favicon of https://psdd.tistory.com 민초대장 2016.05.18 01:57 신고

    와 캐나다에서 불교라 ㅋㅋㅋ항상 신기합니다 ㅋㅋ

  19. 다른 나라에서 만나는 불교문화 이색적이네요.^^ 신기하기도 하구요.

  20. Favicon of https://lucy7599.tistory.com 지후대디 2016.05.22 00:42 신고

    캐나다에도 불교사원이 있다는게 신기합니다.
    더구나 한국과는 조금 다른 불교문화도 이채롭구요.
    이렇게 바라보니 같은 땅응 밟고 같은 하늘아래서 살아도 참 다른 문화와 삶이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21. Favicon of https://kimchicheese2016.tistory.com 김치앤치즈 2016.05.25 00:32 신고

    김치앤치즈도 캐나다 동부 여행길에서 케이프 브레튼 섬 (Cape Breton Island)에 있는 작은 암자에 들른 적이 있습니다. 흙길을 30분이 넘게 운전할 정도로 외진 구석에 박혀 있던 수도승과 수련생이 머무는 티벳불교계 암자였습니다. 그 곳에서 우리가 무사히 여행을 마칠수 있게 해 달라고 부처님께 기도도 올리고, 심지어 탑도 있기에 탑돌이도 했습니다. 사람들이 몰라서 그렇지... 생각도 못했던 캐나다의 외진 구석에도 불교 암자가 있더군요.^^

    • Favicon of https://taejusoul.tistory.com SoulSky 2016.05.25 06:12 신고

      케이프 브레튼에도 불교 암자가 있군요? 처음 알았습니다. 캐나다에 와서는 불교 문화를 정말로 보기 힘들더군요.

+ Recent posts